선생님, 제 사주가 그렇게 나쁜가요?

컨설팅사례보고 2015. 6. 9. 16:20 Posted by 인컨설팅 Eastlaw
반응형

필자를 찾아오는 사람들 중엔 다른 곳에서 본 사주가 맞는지 확인하러 오는 사람이 꽤 있다. 사주명리학을 제대로 공부한 이에게 자기 사주의 모범답안을 듣고 싶어서 일 것이다. 그런데 이런 분들을 보면서 정말 개판으로 사주를 봐주는 사람들이 많다는 걸 다시한번 느꼈다. 그런 덜 배운 인간들은 합이면 무조건 묶인다고 풀어준다. 충이면 무조건 깨진다고 풀어주고, 형이면 무조건 변한다고 풀어주고, 파와 해까지도 무슨 심각한 일이나 생길 것처럼 불안감을 조장한다. 한심하기도 하지만 그렇게 말도 안되는 소리를 들은 사람의 마음은 어떻겠는가? 오늘 찾아온 분은 아들 사주에 월지와 일지가 충한다고 아빠가 없는 아이라고 풀어줬다는 걸 듣고 그놈 이름 공개해서 망신을 주고푼 충동이 느껴지기까지 했다.

 

일반적으로 사주를 봐주면 내 사주가 그렇게 나쁜줄 몰랐다는 사람과 내 사주가 그렇게 좋은지 몰랐다는 사람이 있다. 그런데 이 두 사람이 사주가 좋던지 말았던지 아무 상관없이 그냥 잘 살아 왔다고 말한다면 사주를 처음부터 다시 봐줘야 한다. 한마디로 사주를 잘못 봐준 것이다. 이 두 사람의 특징은 액션이 없는 사람으로 실제로 사주에서 일어나야할 작용들이 행동이 없기 때문에 일어나지 않는 사람들이다. 다른 글에서도 언급한 적이 있는 것 같은데 사주는 움직이는 사람에게나 맞는 것이지 액션이 없는 사람에겐 거의 안맞다. 밖에서 태풍이 불건 폭동이 나건 그냥 집 안에서 자기하고 싶은 것만 하고 사는 사람에게 무슨 사주가 필요하겠는가?

 

위의 경우와 반대로 인생이 드라마틱하고 극적인 사람이 있다. 이런 사람들은 정말 사주에서 가장 약한 움직임인 '해'만 있어서 공중 2회전 정도 할 정도로 액션이 강한 사람들이다. 이런 사람은 사주가 맞다못해 현실에서 사건사고가 과하게 일어난다. 그런데 최근에 사주를 공부하는 사람들은 이렇게 액션이 과한 사람의 사주로 사주를 배우고 공부한다. 그러니 아무일없이 편하게 잘살고 있는 사람에게 바람에 이혼에 재혼에 또 바람에 재혼에 또 뭐뭐하면서 의뢰인을 멘붕에 빠지게 만드는 것이다.

 

정확히 말씀드린다. 별 일없이 사셨다면 사주는 신경 안쓰셔도 된다. 앞으로도 별 일없이 사실거다.

 

 

 

인컨설팅 역학연구소     이동헌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