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癸 - 열 번째 천간天干

사주명리학 by 이동헌 2018. 7. 24. 09:30 Posted by Eastlaw

계癸 - 열 번째 천간天干
 사주팔자 내에 계가 있을 경우와 계일간에 대한 설명

 


 

 

 

 

계癸는 오행五行 중 음陰의 수水에 해당하며 열개의 간지干支 중 열 둘째 마지막 간지다. 위에 먼저 쓰는 간지라서 하늘 천天자를 붙여 천간天干이라고 한다. 22 간지는 자연현상을 관찰하고 인간도 자연의 일부이기에 인간을 설명하기 위한 도구로 도입된 것이므로 간지를 처음 접할 때 가장 먼저 생각해야 할 점은 자연의 어떤 부분에서 이 간지를 가져왔는가 하는 점이다.

 

계癸가 있는 사람의 특징은 의외성이라고 생각하면 딱이다. 쟤가 왜 저러지? 하는 행동을 한 번씩 한다. 나름 이유는 있는데 무릎을 칠만한 내용은 아니다. 그리고, 나름 비밀이 많다. 근데 그것도 큰 비밀이 아니다. 그냥 뭔가 비밀스러움과 의외성을 삶의 일부라 생각하는 사람이구나 하고 생각하면 이해하기 편하다. 이해심의 인자, 호기심의 인자를 가진 사람이다.

 

극과 극을 즐긴다. 어두움과 밝음, 명랑함과 우울함 등을 항상 같이 가지고 있다. 그렇기에 잠시 봐서는 이 사람을 알기는 힘들다. 적응력의 인자이기도 하다. 또 누구와도 쉽게 친해진다. 하지만 마음을 나눌 정도가 되려면 시간과 개기가 필요하다. 감정이 풍부하고 상황에 따른 분위기를 잘 맞춘다. 순진해 보이고 사교성도 있기 때문에 말하는 걸 보고 호감을 느끼는 사람이 많다.

 

계癸자를 가진 사람 중에 금세 좋아했다가 금세 싫증을 내는 면으로 이 글자가 드러나는 사람이 있는데 이럴 경우 넘치는 호기심에 한 가지 일에 집중을 못하기 때문에 한 분야에서 꾸준히 일하거나 그 분야의  전문가가 되기는 어렵다.

 

사주에 계癸자가 있는 자체로 아래의 단어가 이 사람의 성격과 직업을 정하는데 작용하게 된다. 늦겨울, 초봄, 밝은 시냇물, 시원한 계곡물, 눈물, 가랑비, 샘물, 하수, 액체, 소변, 주류, 음료, 우유, 온천, 목욕, 세탁 등의 관련 분야에 관심이 많다.

 

계癸는 신체 중 신장과 생식기다.

 

 

 

계癸가 사주팔자에 없을 경우

 

계수癸水는 새벽이 오기 직전의 밤이다. 계수癸水자체가 사주팔자에 없어서 생기는 큰 문제는 없다. 다만 수水가 없다면 생기는 문제는 있으므로 다음과 같다. 휴식, 정지를 의미하는 수水가 없으니 피곤하다. 차분함과 여유, 융통성이 부족하다. 수水가 없으면 화火를 통제할 수 없고 토土는 토극수土剋水를 못해 할 일을 잃는다. 목木을 생하는 수水가 없으면 목木은 시간이 지날수록 시들게 된다.

 

 

 

계癸일간일 경우

 

수水는 지智를 나타내니 임수壬水와 같으나 임수壬水가 흐르는 강이라면 계수癸水는 끊임없이 저장되어 있는 물 또는 하늘에서 꾸준히 내리는 비와 같아서 언제 어떠한 행동을 할지 파악하기가 어렵다. 성격상 잔꾀가 많으며 자기의 비밀을 남에게 알리지 않는 사람이라 상당히 비밀스러운 사람이다. 그러하면서도 다른 사람의 비밀을 캐는 것을 좋아하니 사람에 대한 이해심이 많을 수도 있고 반대로 사람을 이용하는 면이 강한 사람이 될 수도 있다. 계수癸水가 너무 강하면 자기의 욕심이 강해져서 사람들을 지나치게 이용하는 사람이 될 수 있다.

 

-늦겨울에 해당하니 아직 춥지만 곧 봄이 올 것이다.

-계수癸水는 겨울과 봄의 전환점이다. 음이 극에 이르면 양이 저절로 열리게 된다.

-계수癸水는 겨울에서 봄으로 가는 이중성이 있다.

-어두움과 밝음, 명랑함과 우울함이 함께 있다.

-계수癸水는 옹달샘이고 샘물이다. 여름철 단비. 봄과 여름의 비는 계수癸水다.

-계수癸水는 환경에 잘 적응하므로 누구와도 쉽게 친해진다.

-을목乙木이 순진하고 여린 사교성이면 계수癸水는 발랄하고 재잘거리는 느낌이다.

-그래서 사람들과 말하는 것을 좋아하고 밝은 곳을 좋아한다.

-겨울이 곧 다가올 봄을 그리워하는 것.

-계수癸水는 감정이 풍부하다. 주변의 상황에 따라 분위기 조절을 잘한다.

-활달한 때가 있는가 하면 말없이 조용하기도. 이건 변덕으로 보이기도 한다.

-좋아하는 물건은 금방 취했다가 싫증을 내기도 하는데 사람에게도 그러한 성향을 보임. 하지만 의도적이고 계획적으로 느껴지지 않아 크게 욕먹지는 않는다.

-말하기 좋아하고 감정이 풍부, 싫을 때는 복수도 하는데 순진한 면이 있다.

-한 가지에 집중을 못해 한 분야 전문가가 되기는 어렵다.

-늦은 겨울, 곧 봄이다. 시냇물, 계곡물에 비유하니 시원하고 상큼하다.

-계수癸水는 음이 절정에 이르러 스스로 양의 기운으로 넘어간다.

-음에서 양이 탄생하여 복잡 다양한 상황을 연출한다.

-두 개면 성질이 더 강해진다. 늦겨울이면서 봄을 꿈꾸는 이중적인 면이 있다.

-갑목甲木과 정화丁火를 제외한 천간은 나란히 있으면 안 좋다.

 

무토戊土에 계수癸水가 내리면 만물이 활기를 띤다. 그래서 무계합은 아름답다. 무계합 화한다. 이 합이 있는 사람은 화려하고 아름다운 사람이 많다. 그리고 이 합 역시 그러하다. 무뚝뚝한 무토와 날카로운 계수가 서로 부드러워지는 합이 무계합이라 이 합을 하면 세상이 아름다워 보인다. 합은 뒤에 다시 설명한다.

 

 

 

계癸일간의 건강

 

봄 태생은 설기하여 주니 약해서 오는 신장병이 있다.

여름 태생은 무난하다.

가을 태생은 비뇨기질환과 혈액순환장애가 생기기 쉽다.

겨울 태생도 마찬가지다. 부종이 생기기 쉬운 체질로 혈액순환이 안 되는 편이다.

겨울 태생은 더욱 냉한 기운이 몰리니 강해서 오는 신장염이 있다.

 

 

 

 

by 이동헌 - leedongheon.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