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2019/11/29'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9.11.29 수능 정시 확대를 비판하는 모자란 교육계...
  2. 2019.11.29 단식... 그게 쉬워보였니? (2)

수능 정시 확대를 비판하는 모자란 교육계...

Eastlaw Bizstory 2019. 11. 29. 12:51 Posted by 인컨설팅 Eastlaw

많은 분들이 묻는 세상을 보는 눈을 어떻게 키울 수 있냐는 질문에.. 정말 그걸 어떻게 답해드릴지 답답하다. 그래서 그런 사회적인 사건이 나올 때마다 알려드리려 하고 있고.. 이글도 그 맥락에서 쓴다.


정부는 조국 전 장관의 딸이 수시로 대학에 입학한 걸로 촉발된 입시 불공정 시비를 잠재우기 위해 10%대로 떨어진 수능 정시 비중을 40% 대로 높이겠다는 대책안을 발표했다. 대입 수시를 만든 이유는 암기 공부만 잘하는 학생이 아닌 다양한 재능을 가진 학생에게 기회를 주자는 취지였다. 그래서 시험을 치지 않고도 자신이 원하는 대학에 입학할 수 있는 길을 연 것이 바로 수시다. 그런데 대학, 대학원, 의학전문대학원까지 시험을 한 번도 치지 않고 입학했다는 비판을 조국 전 장관의 따님은 받았다. 입학 당시의 법과 규정에 맞게 합법적으로 입학했으나.. 여론은 어떻게 시험을 한 번도 치지 않고 의대까지 갈 수 있지?를 가지고 난리가 난 것이다. 대중은 때론 무식하고 무지하다. 이러니 개돼지소리를 듣는 것이라고 해도 할말이 없을 것이다. 학교 다니면서 시험 안치나? 중간고사, 기말고사 치지 않나? 그 성적의 누계로 대학에 입학한 것인데.. 옛날처럼 학력고사 시험을 쳐서 일정 이상의 점수받아야 입학하는 것이라는 고정관념이 그런 앞뒤가 안 맞는 사고를 하게하는 것이다. 더구나 연간 50만명씩 수능을 쳤으면.. 500만명이 이 사실을 알고 있고, 그 부모까지 더하면 1500만명이 이미 알고 있는 사실 아닌가? 난 수험생이고 수험생 부모인데도 몰랐다고? 수험생의, 수험생 부모의 최소한의 자질을 갖추지 못한 사람은 끼지마라. 모르면서 까지고 말고 말이다.


그런데 막상 시험 쳐서 대학 가는 문을 넓힌다고 하니.. 반발하는 곳이 있다. 필자는 이 부분을 말씀드리고자 이 글을 쓰는 것이다. 능력 있고 똑똑한 교사나 교육계 관계자들이 정부의 수능 정시 확대는 그동안 만들어 놓은 시험 안치고 대학 가는.. 즉 다양한 인재를 선발하는 대입 선발 방식을 후퇴시키고 파괴하는 정책이라고 강력하게 반발하고 있다고 한다. 필자는 그들에게 묻고 싶다. 


'당신들은 조국 따님의 수시 입시가 비판받을 때 어디에 있었는가?'


필자가 언론에서 보기로 정말 몇몇 사교육 관계자만 그 입학이 문제가 없었다고 목소리를 냈지.. 지금 정부 정책을 비판하는 인간들의 목소리는 없었다. 이건 논두렁에 불 놓으면 안 되는  잘 아는 것들이.. 불 붙이는 걸 보고는 아무 말 안 하다가 산불이 나고 나면.. 산불감시를 제대로 안 했다고 욕하는 것과 다를 바 없는 것이다. 그들이 산불까지 날지 몰랐다고 한다면.. 그건 지금 그들이 있는 자리가 그들에게 과분한 것이다. 대통령이 위의 사태 때 했다는 말이 언론에 나왔다. 자신은 수시로 다양한 능력을 가진 학생이 그 능력을 인정받아서 대학에 입학하는 것이 공정하다고 생각했다는 말이다. 모두가 그렇게 생각했다. 그런데 막상 이런 사태가 터지니.. 그 공정하다고 만들고 발전시켜온 입시제도에 대해 교육계에서 편을 들어주지 않았다. 그리고 시민들은 그것을 공정하지 않다고 생각한다는 여론조사가 쏟아져 나왔다. 옛날 학력고사 점수로만 대학 갈 때가 더 공정하다는 생각을 하는 사람들이 많기까지 했다. 그때 총대 매고 나서서.. 아니다, 이건 왜곡된 것이다. 조국 딸은 그 당시 법에 의해 정당하게 입학한 것이고 수시는 더 확대되어야 한다고 누구 하나라도 주장했으면 여론은 달라졌을 것이다.


필자에게 그 사태 전후해서 상담을 받으신 분들이 보내온 문자를 보면.. 어떻게 정시가 확대될 거라고 생각했냐는 질문이 있다. 저런데 그걸 예측 못하면.. 그게 바보 아닌가?


이게 세상을 보는 방법이다.

교육계가 맞다고 10년을 추진한 정책에 입 쳐 닫고 있는 동안..

그들이 그동안 무시한 정시확대 요구가 더 힘을 얻으면서..

정시를 확대하는 방향으로 정책이 바뀌는 것...

 

지 목소리를 내지 않으면 밥그릇 못 찾아 먹는 게... 

세상 이치인 거다.

이런 이치를 관찰하는 노력이 세상을 보는 눈이다.



인컨설팅    이동헌

'Eastlaw Biz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국에서 겨울...  (0) 2019.12.28
레시피란 건...  (0) 2019.12.24
수능 정시 확대를 비판하는 모자란 교육계...  (0) 2019.11.29
단식... 그게 쉬워보였니?  (2) 2019.11.29
사주 교육에 관하여...  (1) 2019.10.25
시험을 망친 사람들에게...  (0) 2019.10.22

댓글을 달아 주세요

단식... 그게 쉬워보였니?

Eastlaw Bizstory 2019. 11. 29. 00:09 Posted by 인컨설팅 Eastlaw

사람의 가장 기본적인 본능은 식욕이다. 동물의 구조상 먹지 않으면 죽는 것이기에 식욕을 억제하고 먹지 않는 단식은 목숨을 건 행위로 아주 강한 저항의 표현으로 사용되어 왔다. 그래서 단식은 주로 더 이상 다른 방법이 없는 상황에 놓인 약자나 야권 지도자들의 최종 수단이었다. 현 대통령인 문재인 대통령도 세월호 유가족을 위해 10일간의 단식을 한 적이 있다. 아직도 세월호 사건의 진상규명이 요원한 걸 보면 그 당시는 분명 극단적 상황이었다고 할 수 있다.


황교안 한국당 대표가 단식에 들어갔다고 했을 때.. 다들 '왜?'라고 한 것 같다. 미안하지만 또 릴레이 단식인가? 하는 생각도 들었다. 릴레이 단식이란 한국당 의원들이 하루에 몇 시간씩 정당차원의 행사로 진행한 단식 때 붙인 이름이다. 무려 4시간을 아무것도 안 먹고 버틸 수 있다는 걸 대한민국 국회의원이 보여준 획기적인 사건이었다. 목숨을 걸고 결행하는 단식이란 단어를.. 개나 소나 하는 걸로 만들어 버린 것이다. 이명박의 가훈이 '정직'이라고 말할 때부터 시작된 한국당의 한국어 파괴는 계속되고 있다. 어쨌든 황교안 대표는 단식을 했고 8일 만에 병원에 이송되었다고 한다. 안타까운 일이다. 현 대통령인 문재인도 10일 단식 후 병원에 갔다. 자신이 대신해서 단식한 세월호 유가족의 병문안을 위해서였다. 황교안 대표가 단식 전에 영양제도 빵빵하게 맞고 했다지만 7일 만에 녹다운이 됐단 말에.. 필자가 진짜 단식한 게 맞는가.. 란 의심 같은 걸 하는 건 아니지만... 당직자들은 원래 27일 끝나는 걸로 알고 있었단 말도 흘려들었지만.. 황교안은 안 되겠구나 싶은 게.. 그런 저질 체력으로 어떻게 대한민국의 제1야당을 이끌 수 있겠는가 하는 명확한 판단은 선다. 그러니 텐트 못치게 하니깐 숨어서 먹을 곳이 없어서 단식 그만뒀다는 우스개 소리는 목숨 걸고 단식한 사람한테 하지 말자.


기득권들 입장에서 보면 사람들이 노력해서 하거나 목숨 걸고 한다는 행동이 모두 하찮아 보일 것이다. 그러니 며칠 굶는다고 사람이 죽겠어? 고공 농성하는 게 뭐 어때.. 나도 스카이라운지 자주 가고 아파트 탑층 살아.. 하며 폄하할 수 있는거다. 그런데 막상 지들이 해보면 알게된다. 정말 목숨 건 사람들 흉내를 어떻게 낼 수 있겠나? 


필자의 생각인데.. 정치인 자격시험을 쳤으면 한다. 종목은 제대로된 단식 13일, 고공농성 37일, 유격훈련 4일, 1인 시위 37일 정도로.. 그래야 억울한 일 당한 사람이 겪는 고통을 맛이라도 봐서.. 제대로 민심이 반영된 정치를 할 수 있지 않겠나? 필자 생각에 저 정도를 해보면 웃으면서 정치를 하겠다는 사람은 몇 안될 거라 생각한다. 그런 고통 모르는 것들이 정치를 하니 그따위로 지 밥그릇만 챙기려고 하는 것이고 말이다. 


우리의 소원은 통일이란 말은 들은지 너무 오래되서 식상하다치더라도 한반도 평화하는 말은 여전히 ing이자.. 대한민국의 화두다. 그것의 가장 기본은 북한의 비핵화와 한반도 종전이고 말이다. 그런데 한국당이 국회의원 선거에 불리할 것 같으니.. 북미회담을 선거전엔 하지 말라고 미국에 요청하는 국회의원이 있고, 그 국회의원은 그게 뭐가 잘못됐나고 따지기까지 한다. 이게 사실로 밝혀졌는데.. 아직 그 국회의원의 구속소식이 들리지 않는다. 이건 명백하게 국기위반사건인데도 말이다. 대통령 욕은 이럴 때 하는거다. 왜 불법 점거하고 단식하는 놈을 안잡아 넣느냐? 왜 국기문란법을 안잡아 넣느냐..하고 말이다.



인컨설팅   이동헌


PS. 20일 오후 영양제맞고 단식시작.. 27일 병원행..

21일 1일차, 22일 2일차, 23일 3일차, 24일 4일차, 25일 5일차, 26일 6일차,

27일 7일차 병원행... 왜 단식을 8일했다고 하니? 기자들아??? 받아썼니????

조국이 이렇게 하루 늘였으면 기사 몇개 나왔을까?????

현실을 제대로 보려면 이런 쪼잔함이 필요하다. 누구한테는 관대하고 누구한테는 박하다 못해 못박는 기사, 여론 또는 조작질을 알아채려면...




'Eastlaw Biz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레시피란 건...  (0) 2019.12.24
수능 정시 확대를 비판하는 모자란 교육계...  (0) 2019.11.29
단식... 그게 쉬워보였니?  (2) 2019.11.29
사주 교육에 관하여...  (1) 2019.10.25
시험을 망친 사람들에게...  (0) 2019.10.22
명상 호흡하는 법  (1) 2019.10.1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r. Kim_ 2019.11.30 05: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치인 자격시험.. 응시 과목이 아주 인상적이네요.. 단식 자체가 획기적이어서 하루 뻥튀기했을 줄은 생각도 못 했는데..

  2. 우키키키12 2019.11.30 13: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한당은왜그럴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