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유명 연예인들이 왕성한 활동을 하다가 갑자기 공황장애로 활동을 그만둔다는 기사가 자주 나오면서 공황장애에 관한 관심이 많다. 그 관심은 과연 공황장애의 발생 시기를 그 사람의 사주로 특정할 수 있는가를 묻는데까지 온 듯하다. 일반인들의 그런 문의가 많으니 역술인들이 답은 해줘야 하는데 자신들이 아는 사주명리학 지식으로는 특정하는게 불가능하니 필자에서 공황장애를 특정할 수 있는 특별한 사주명리학 이론이 있는지 묻는 역술인들이 많다. 음양학에 대한 이해가 없다면 대충 알려줘서는 적용이 불가능하기에 있긴한데..하고 마는데... 그리 어려운 건 아니니 이 글을 통해서 알려드리려 한다. 필자가 이런 걸 알려드릴 때 항상 걱정하는 바는 너무 일반화시키진 말라는 점이다. 이러면 무조건 이렇다..하는 100%는 인간사엔 존재하지 않는다. 그러니 이러할 때 그럴 가능성이 높다..정도로 보기 바란다. 그리고 감정의 정확성을 높이는 방법은 필자가 항상 중시하는 질문과 그에 따르는 답을 듣고 판단하는 것이다.


일단 공황장애와 비슷한 증상을 보이는 우울증, ADHD를 비교해서 같이 설명드리겠다. 먼저 공황장애에 걸릴 수 있는 사주는 특정되지 않는다. 그러니 일반인들도 얼마든지 걸릴 수 있는 병이다. 그럼 어떻게 사주로 알 수 있느냐? 대운과 세운의 음양변화를 보고다. 대운이 음에서 양으로 변하는 시점이나 양에서 음으로 변하는 시점에서 세운 역시 음양변화나 삼합에 의한 음양의 치우침이 발생할 때가 공황장애 발생시점이다. 이런 시기에 그 사람의 멘탈이 흔들릴 만한 사건이 발생한다면 정신줄을 놓는 상황이 발생하는데.. 이게 바로 공황장애다. 여기서 중요한 점은 공황장애는 가만 있는 사람에겐 발생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사주팔자가 음양의 조화를 이루었다면 빨리 극복이 가능하지만 한쪽으로 치우쳐 있다면 회복에 시간이 걸린다. 이런 관찰은 필자가 기업사주를 볼 때 투자유치, 직원선발, 인사 및 인원배치 등에서 갑자기 업무에서 이탈하는 사람을 사람을 가리기 위해서 시작되어 20년 여에 걸쳐 임상으로 확인한 결과다. 이걸 현대의학에서 공황장애로 판정하는걸 안건 불과 몇년 전의 일이다. 이런 변화는 필자가 다른 포스팅에서 말한 십신변화에 따른 관심사나 행동변화와는 전혀 다른 양상으로 나타나는데, 그 양상이란건 업무수행 불가를 말하는 것이다. 이들 일부는 음양의 변화가 너무 극심해서 정신적인 질병을 뛰어 넘어 육체적인 질병인 암이 발생하기도 하는데, 필자는 이 부분을 읽어서 암이 발생할 수 있는 시기를 특정하기도 한다.


우울증과 ADHD는 현대의학에서는 비슷하게 보는 듯도 한데, 사주명리학적으로는 우울증의 경우 남자는 양기과다, 여자는 음기과다로 발생하며 대운에서 오면 더 심해지게 된다. ADHD는 주로 유아동기의 증상으로 알려져 있지만 성인에게서도 발생할 수 있는 증상이라고 사주명리학에서는 보며 양기가 강한 남자가 양대운을 지날 때나 대운, 세운에서 인오술, 해묘미 양삼합을 이룰 때이며, 음기가 강한 여자가 음대운을 지날 때나 대운, 세운에서 신자진, 사유축 음삼합을 이룰 때 발병한다. 


사주명리학을 공부하는 분들이 삼합이 중요하다는 말은 많이 하지만 어떨 때 적용해야할지 알고 적용하는 사람은 잘 없는 듯 하다. 그걸 모르니 쓸때없거나 잘맞지도 않는 사주이론에 집착하는게 아닐까 싶다. 

위 내용에 대한 질문은 사양하겠다. 

위 내용을 가지고 계속해서 관찰해보면 '아~'하고 도 터지는 날이 올 것이라 장담한다.



인컨설팅 연구소    이동헌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