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음양陰陽
 사주명리학에서 가장 중요한 음양에 대한 이야기

 

 

 

 

 

 

음양陰陽은 음陰과 양陽을 함께 부르는 말로 만물의 근본을 이루는 원소이자 단위다. 모든 만물은 음陰과 양陽으로 이루어진다. 우리는 이것을 학교교육에서 이미 배워서 알고 있다. 과학에서 입자의 최소 단위를 플러스[+]와 마이너스[-] 전자로 규정하고 있으니 말이다. 그리고 현대사회에서 없어서는 안 될 컴퓨터의 연산 방식 역시 이 2진법에 의하고 있는 점도 음양陰陽의 이분二分방식이 태고 때나 지금이나 변함없는 만물萬物의 기본 존재 단위임을 확인시켜 준다. 사주명리학에서의 음양은 단순히 플러스, 마이너스보다 좀 더 중요하고 복잡하게 사용된다. 그래서 이 음양만 알아도 사주를 볼 수 있다. 사실 음양 얘기는 몇 달 밤을 새우면서 해야 할 정도로 방대하고 광범위하지만 일단은 기본적으로 딱 정의되는 부분만 설명하고 넘어가려 한다.

 

음陰은 물질적으로는 ‘비어있음’이며, ‘비교해서 적음’이기도 하다. 온도로는 ‘차가움’이며, ‘비교해서 낮음’이기도 하다. 습도로는 ‘습함’이며, ‘비교해서 더 습함’이기도 하다. 계절적으로는 ‘가을, 겨울’이며, 시간적으로는 ‘태양의 영향을 받지 않는 밤’이다. 혼자 존재할 수 없기 때문에 ‘비교해서’란 전제가 음의 의미를 더 확실하게 해준다. 방향적으로는 '안쪽'이며 '접음, 흡입, 가만있음'이다. 행동으로는 음陰은 '생각함'이다. 이러한 음의 의미는 사람의 사주팔자 내에서 성격적, 행동적으로 작용한다. 그렇다면 사주팔자에 음陰이 많은 사람은 어떤 사람일까? 차가운 사람이고 추위를 잘 타는 사람이고 가만히 있는 사람이고 생각 많은 사람이다. 음양陰陽만으로도 그 사람의 기본 특성이 파악이 되는 것이다. 또 운에서 음陰의 운이 흐르면 마찬가지로 음의 특성이 나타남을 읽으면 되는 것이다.

 

양陽은 물질적으로 ‘채워짐’이며, ‘비교해서 많음’이기도 하다. 온도로는 ‘따뜻함’이며, ‘비교해서 높음’이기도 하다. 습도로는 ‘건조함’이며, ‘비교해서 더 건조함’이기도 하다. 계절적으로는 ‘봄, 여름’이며, 시간적으로는 ‘태양의 영향을 받는 낮’이다. 혼자 존재할 수 없기 때문에 ‘비교해서’란 전제가 양의 의미를 더 확실하게 해준다. 방향적으로는 '바깥쪽'이며 '펼침, 방출, 움직임'이다. 행동적으로는 양陽은 '움직임'이다. 이러한 양의 의미는 사람의 사주팔자 내에서 성격적, 행동적으로 작용한다. 그렇다면 사주팔자에 양陽이 많은 사람은 어떤 사람일까? 뜨거운 사람이고 더위를 잘 타는 사람이고 가만히 못 있는 사람이고 생각보다는 행동이 앞서는 사람이다. 음양陰陽만으로도 그 사람의 기본 특성이 파악이 되는 것이다. 또 운에서 양陽의 운이 흐르면 마찬가지로 양陽의 특성이 나타남을 읽으면 되는 것이다.

 

음은 여성, 여성성, 여성적이고 양은 남성, 남성성, 남성적이다. 양적인 요소가 아주 강한 여성과 음적인 요소가 아주 강한 남성이 실제 비슷한 성향을 가지지만 그래도 그 성별이 바뀌진 않는다. 음은 음, 양은 양이란 말이다. 현대사회에서는 게이나 레즈비언이라는 새로운 성별이 존재하고 이들이 태생부터 제3, 제4의 성을 가지고 태어났다고 하지만.. 사주명리학적으로는 신의 실수 따위가 아닌.. 이들이 120년을 생존한다면 그냥 남자, 그냥 여자로 사는 세월이 존재하게 된다. 외국에서 젊을 때 일반인과 사랑을 하다가 중년 이후 성소수자의 삶을 살게 되는 이들이 이 명리학적인 이론을 뒷받침한다. 하지만 이런 관찰은 필자가 정통사주명리학 이론에 현대사회에 살고 있는 사람들이 삶을 대입해서 얻어낸 연구의 결과물로 일반적인 명리학자들이 범접하지 못한 부분으로 논란의 여지가 있을 수 있다. 하지만 게이나 레즈비언들에게 자신들의 사주를 볼 수 있는 사람을 필자 이외엔 본적이 없다고 들어 왔기에 자신있게 언급하는 것이다.

 

오행五行인 목木, 화火, 토土, 금金, 수水에서 목木과 화火는 양陽이고 금金과 수水는 음陰이다. 토土는 중성中性이라 하지만 완전한 중성中性이 아닌 음양陰陽의 기질이 혼재되어 있는 것이다. 22 간지干支 중 목木에 속하는 갑甲, 을乙, 인寅, 묘卯 중 갑甲과 인寅은 양陽이고 을乙과 묘卯는 음陰이다. 항상 음陰과 양陽은 같이 존재하는 것이다. 병丙, 정丁, 사巳, 오午 중 병丙과 사巳는 양陽이고 정丁과 오午는 음陰이다. 무戊, 기己, 축丑, 진辰, 미未, 술戌 중 무戊와 진辰과 술戌은 양陽이고 기己와 축丑과 미未는 음陰이다. 경庚, 신辛, 신申, 유酉 중 경庚과 신申은 양陽이고 신辛과 유酉는 음陰이다. 임壬, 계癸, 자子, 해亥 중 임壬과 해亥는 양陽이고 계癸와 자子는 음陰이다.

 

 

 

by 이동헌 - leedongheon.com

 

PS. 이 글이 올라가고... 시간이 허락해 준다면 일주일에 한편 이상, 그렇지 않다해도 적어도 한편의 사주명리학을 공부할 수 있는 글이 올라갈 것이다. 올라올 글들은 원래 '원샷원킬 사주'이후에 '원샷원킬 사주-기본편'으로 쓴 원고인데 필자가 너무 바빠서 출판사와 출판작업을 할 시간이 없어서 고여있던 글이다. 인쇄는 나중에 해도 기다리시는 분들이 많으니 온라인에 먼저 올려드리는 것이다. 모두가 올라가고 나면 사주명리학의 가장 스텐다드한 기본서가 될 것이라 의심치 않는다. 이렇게 올리는 작업도 한권 전체를 기획, 편집하는 것에는 못미치지만 나름 시간이 필요한 일이라 한꺼번에 다 못 올려드리는 것에 양해를 구한다. 하지만 한편 한편이 가지는 행간의 의미가 깊으므로 한편을 모두 외우고 생각하기에 사실 일주일이 부족할 수도 있다고 생각한다. 한번 주욱 읽으면 몇 분도 안걸리겠지만 말이다. 이렇게 필자는 오늘도 행동하려 노력한다.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기호통변 2018.07.04 07: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엄청나게 기대하고 있습니다. 잘 부탁드릴게요.